•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중앙시장을 방문해 상인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은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의 출마에 “반가운 일”이라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재래시장 방문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제가 하고 싶은 말을 좀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박 전 장관이) 고생 많이 했는데 또 다른 도전을 한다고 하고, 서울시장 후보를 같이 하겠다고 하니 반가운 일”이라고 했다.

이어 “서울시를 위한, 서로 치열한 고민을 같이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으면 하고, 모두들 선전했으면 하는 생각”이라고 했다.

니 전 의원과 박 전 장관은 출마선언 전 종편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나란히 출연한 바 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3 21:46:14 수정시간 : 2021/01/23 21:46:1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