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 靑 “日 측에 강제징용 새 협상안 제시했다는 보도는 사실무근”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7.11 18:19
  • 청와대 전경. 사진=청와대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청와대는 11일 강제징용 피해자 보상과 관련해 우리 정부가 일본에 새로운 협상안을 제시했다는 언론보도를 부인했다.

고민정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1+1+α’ 관련 기사는 전혀 사실무근”이라면서 “일본에 협상안을 제시한 바도 없다”고 밝혔다.

앞서 문화일보는 여권 관계자를 인용해 우리 정부가 강제징용 피해자에 우리나라와 일본 기업이 낸 기금(1+1)으로 해결하고, 나머지 피해자들에 대해서는 우리 정부가 책임지는(+α) 수정안을 일본에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문화일보는 이러한 우리 정부의 제안에 일본 정부가 응답이 없다고도 보도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1 18:19:31 수정시간 : 2019/07/11 18:19:3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