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 문 대통령 "한국당 추천 5·18위원 이동욱·권태오, 자격 미달"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2.11 18:05
김의겸 靑대변인 "재추천 요청…차기환 후보는 편향된 언행 있지만 법률적 자격 충족"
  •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자유한국당이 추천한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 후보 3명 중 권태오·이동욱 후보에 대해 재추천을 요구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두 후보는 5·18 진상규명법 7조의 자격 요건으로 다섯 가지, 어느 조항에도 해당되지 않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5·18 진상규명법 7조에 따르면 진상규명조사위원은 다음의 자격조건 중 한가지를 충족해야 한다.

△판사·검사·군법무관 또는 변호사의 직에 5년 이상 재직한 사람
△대학에서 역사고증·군사안보 관련 분야, 정치·행정·법 관련 분야, 또는 물리학·탄도학 등 자연과학 관련 분야 등의 교수·부교수 또는 조교수의 직에 5년 이상 재직한 사람
△법의학 전공자로서 관련 업무에 5년 이상 종사한 사람
△역사고증·사료편찬 등의 연구 활동에 5년 이상 종사한 사람
△국내외 인권분야 민간단체에서 5년 이상 종사한 사람

앞서 한국당은 지난달 14일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명단을 공개하며 이동욱 전 월간조선 기자와 권태오 전 한미연합군사령부 작전처장, 차기환 전 수원지법 판사 등 3명을 후보로 추천했다.

김 대변인은 차기환 후보에 대해선 "5·18에 대한 왜곡·편향된 언행이 확인됐으나 법률적 자격 요건이 충족돼 재추천을 요청하지 않았다"면서 "향후 활동 과정에서 이러한 우려가 불식되기를 기대하며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역사적 진실을 밝히는데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요청 드린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1 18:05:26 수정시간 : 2019/02/11 19:02:0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