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서울시의회 새누리당 소속 의원 9명이 12일 새누리당을 탈당하고 바른정당으로 입당한다고 선언했다.
[데일리한국 최영운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새누리당 소속 의원 9명은 12일 새누리당을 탈당하고 바른정당으로 입당하겠다고 선언했다.

이날 새누리당을 탈당한 의원은 성중기 의원(강남 제1선거구)을 포함해 김진수 의원(강남 제2선거구), 남창진 의원(송파 제2선거구), 이복근 의원(강북 제1선거구), 이석주 의원(강남 제3선거구), 이성희 의원(강북 제2선거구), 진두생 의원(송파 제3선거구), 최호정 의원(서초 제3선거구), 황준환 의원(강서 제3선거구) 등 총 9명이다.

성중기 의원은 "대한민국 헌법이 말하는 민주공화국의 원리를 수호하고 새로운 보수의 개척을 위해 바른정당에 입당한다"고 탈당의원들을 대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1/12 18:21:30 수정시간 : 2017/01/12 19:50:50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