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한컴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한컴MDS의 연결 자회사인 한컴인텔리전스는 글로벌 전자설계자동화(EDA) 전문 기업인 알티움(ALTIUM)과 공동으로 '알티움 로드쇼 2020'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알티움 로드쇼는 국내 EDA 시장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고객들에게 최신 기술 동향을 소개하고, 함께 소통하는 장으로 마련되며 오는 26일 웨비나 형태로 진행된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국내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들의 업무 생산성 향상을 위해 보다 효율적인 인쇄회로기판(PCB) 설계 방안을 공유하고, 3D 전자기장 시뮬레이션까지 선보이는 등 예년보다 더욱 풍성한 내용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특히 한컴인텔리전스는 전자회로 설계에 필요한 모든 과정을 통합된 환경에서 제공하는 전자회로 설계 솔루션 '알티움 디자이너'의 최신 버전인 '알티움 디자이너 21'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공개한다. 알티움 디자이너 21은 고도화된 설계 규칙 검사와 사용자 편의성을 높인 회로 시뮬레이션 포맷, 고속 신호 설계 등 다양한 신규 기능들을 포함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프랑스의 3D 솔루션 전문 글로벌 기업 다쏘시스템의 발표도 함께 진행되며, 전자기기를 3D 가상 환경에서 시뮬레이션할 수 있는 '씨에스티 스튜디오 스윗'을 선보인다. 해당 솔루션은 한컴인텔리전스가 지난해부터 다쏘시스템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공급하고 있으며, 전자기기의 다양한 시뮬레이션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10:10:36 수정시간 : 2020/11/23 10:10:36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