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SK㈜ C&C는 17일 우석대학교에 ‘클라우드 제트 파놉토(Cloud Z Panopto) 기반 온택트 강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강의 서비스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대면수업과 비대면 수업을 병행하는 블랜디드(혼합형) 수업을 효과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우석대학교는 9월부터 7주 동안 전 학과 수업을 비대면으로 운영하고 수강인원 20명 이하 또는 강의실 밀집도 50% 이하인 실습 및 실기 과목의 경우에만 제한적으로 대면수업을 진행한다.

SK㈜ C&C는 클라우드 기반의 온라인 강의 플랫폼 ‘클라우드 제트 파놉토를 우석대학교의 학습관리시스템(LMS)과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연계해 학과별 오프라인 강의를 온라인으로 재현한다.

간호대, 보건복지대, 사범대, 약학대, 한의과대 등 총 9개 단과대학 1만여 학생들은 기존과 동일하게 스마트학습관리시스에 접속, 강의 시간에 맞춰 입장하면 된다.

클라우드 제트 파놉토의 가장 큰 특징은 ‘실감나는 참여형 수업’이라는 데 있다. 학생들은 온라인 강의실에서 교수들의 실시간 강의를 들으며 수시로 교수와 채팅을 통해 상호 소통한다.

실시간 강의 중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부분은 ‘디지털 메모’로 체크하고 추후 ‘스마트 검색’이나 ‘해당 강의내용 바로 가기’ 기능으로 빠르게 재학습 할 수 있다. 영어, 일본어, 중국어, 독일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20여개의 외국어 검색도 가능하다.

이석진 SK㈜ C&C 채널&마케팅 그룹장은 “클라우드 제트 파놉토를 통해 한층 실감나는 온택트 강의를 선보일 것” 이라며 “우석대 학생들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들며 학업의 완성도를 높여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08:46:50 수정시간 : 2020/09/17 08:46:50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