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연계 U+tv 공연·예술 콘텐츠 감상 전용 체험존, 특별 도슨트 투어 제공 행사 진행
  • LG유플러스는 예술의 전당 <매그넘 인 파리> 전시회와 자사 IPTV 서비스 U+tv의 공연·예술 콘텐츠 체험 행사 ‘뮤지엄나이트(Museum Night)’를 마쳤다. 사진=LG유플러스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LG유플러스는 예술의 전당 '매그넘 인 파리' 전시회와 연계해 IPTV 서비스 U+tv의 공연·예술 콘텐츠 체험 행사 ‘뮤지엄나이트(Museum Night)’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8일 밝혔다.

‘뮤지엄나이트’는 예술의 전당에서 전날인 7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약 500명의 예술 애호가 고객은 예술의 전당에서 전시 중인 '매그넘 인 파리' 사진전 관람과 특별 도슨트 투어, 경품 이벤트 등에 참여했다.

'매그넘 인 파리'는 세계적인 보도사진 에이전시 ‘매그넘 포토스’ 소속 40명의 작가가 포착한 파리의 모습을 담은 사진들을 전시하고 있다.

행사장에 마련된 공연·예술 콘텐츠 전용 체험존에서는 전시회, 공연장에서의 감동을 집에서도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는 U+tv 강점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U+tv에서는 웨스트엔드 대표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25주년 기념 런던 공연, 브레겐츠 페스티벌의 '카르멘', 서거 500주년을 맞은 레오나드로 다빈치의 런던 내셔널갤러리 특별전 영상 등 예술 애호가들이 선호하는 세계 최정상 공연o예술 콘텐츠를 단독으로 무료 제공 중이다.

이 외에도 프랑스 와인 시음과 샹송 가수 김주연 팀의 라이브 공연과 프랑스 파리 컨셉 행사장 등으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구성됐다.

특히 오후 7시까지 일반 입장이 가능한 예술의 전당을 뮤지엄나이트 행사로 특별 야간 개장해 직장인을 비롯한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정혜윤 LG유플러스 스마트홈마케팅담당 상무는 “예술의 향기가 가득한 예술의 전당에서 U+tv에서만 시청 가능한 프리미엄 공연o예술 콘텐츠 강점을 살려 종합 문화 체험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콘텐츠를 경험하면서 다양한 프로그램과 혜택으로 낭만과 감성을 채우는 고객 행사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U+tv는 국내에서 쉽게 볼 수 없는 공연, 전시 등 프리미엄 공연o예술 콘텐츠를 발굴해 제공 중이다. ‘서울드라마어워즈 2019’ 본심 진출작, 프랑스 인기 드라마를 국내 최초 선보였고 11월 중 매튜 본 '백조의 호수', 아테네 공연 '요요마 바흐 프로젝트' 등 최신 국내외 인기 공연 및 전시 콘텐츠를 독점 제공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08 09:37:31 수정시간 : 2019/11/08 09:38:4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