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갤럭시 워치 액티브2 LTE 모델. 사진=삼성전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전자는 '갤럭시 워치 액티브2'의 LTE 모델과 달리기 마니아를 위한 언더아머(Under Armour) 에디션을 각각 23일과 25일 국내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 LTE' 모델은 스마트폰이 없어도 단독으로 통화, 문자 등이 가능하다. 블루투스 모델과 차별화된 '레드링(Red Ring)'을 홈 버튼에 적용했다.

또 '갤럭시 워치 액티브2 블루투스' 모델과 동일하게 운동·스트레스·수면 트래킹을 통한 건강 관리뿐 아니라, 빅스비·카메라 컨트롤러·번역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 LTE' 모델은 스테인리스 소재로 44mm와 40mm 2 가지 사이즈, 실버·골드·블랙 3가지 색상 총 6종으로 출시한다. 이동통신 3사 대리점 및 삼성 디지털 프라자 매장 등에서 구입 가능하다.

가격은 44mm 모델이 49만900원, 40mm모델이 45만9800원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구매 고객 대상으로 11월 말까지 스트랩과 워치 액세서리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쿠폰 2종(5만원 상당)을 제공한다. 또한, '갤럭시 노트10'·'갤럭시 노트10+'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를 함께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스마트폰 케이스와 스트랩으로 구성된 패키지를 증정한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언더아머 에디션'은 글로벌 스포츠 웨어 브랜드 언더아머(Under Armour)와 협업을 통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달리기를 즐기는 사용자들을 위해 차별화된 스트랩과 특화 기능을 탑재했다.

가벼운 알루미늄 소재에 언더아머 에디션 전용 스트랩, 언더아머 전용 워치 페이스로 달리기에 최적화된 스포티한 디자인을 완성했다.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언더아머 에디션'은 블루투스 모델, 알루미늄 소재의 아쿠아 블랙 색상으로만 출시한다. 44mm는 블랙 스트랩, 40mm는 모드 그레이(Mod Gray) 스트랩 조합으로 구성됐다.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언더아머 브랜드하우스 강남점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11월 14일 이후에는 언더아머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44mm모델이 36만9600원, 40mm모델이 33만원이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언더아머 에디션' 구매 고객 중 선착순 1000명에게 '언디나이어블 3.0 색팩', '퍼포먼스 리스트 밴드', 언더아머 공식 홈페이지 30% 할인 쿠폰으로 구성된 언더아머 스페셜 패키지를 제공한다.

또 11월 30일까지 구매한 고객 전원에게는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를 9만9000원에 구입할 수 있는 할인 쿠폰도 준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22 11:00:19 수정시간 : 2019/10/22 11:00:1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