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5번째 넷마블견학프로그램…게임 직무·진로 소개
[데일리한국 황대영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12일 서울시 구로구에 위치한 넷마블 본사에서 2019년 제5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제5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천안신당고등학교, 성남고등학교 등 총 2개 학교 고등학생 7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견학프로그램은 참가자들이 게임 제작과 컴퓨터 동아리에서 활동하고 있는 학생들로 구성된 만큼 파이썬과 C언어 등을 활용한 게임 개발과 게임 서버 운영 등 프로그래밍 직무·진로를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이외 참가 학생들이 실제 게임을 제작 한 경험을 서로 공유하고 어려웠던 점을 명예강사와 자유롭게 논의하는 뜻 깊은 시간도 가졌다.

견학프로그램에 참가한 천안신당고 선재영(고3) 학생은 "이번 견학프로그램을 통해 게임업계에 대해서 긍정적인 생각을 하게 됐고 대학 진학을 앞에 둔 만큼 게임 취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고 말했다.

성남고 이정우(고2) 학생은 “학교에서 배운 것과 달리 현장에서 쓰이는 용어와 업무 프로세스와 함께 프로그래밍뿐만 아니라 알게 돼 서버관리 등 몰랐던 부분을 알게 돼 좋았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넷마블이 지난 2013년부터 매 방학마다 개최한 '청소년 직업체험교실'을 토대로 지난 2016년부터 청소년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새로이 마련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현재 넷마블문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다.

기자소개 황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3 16:35:45 수정시간 : 2019/06/13 16:35:4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