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스트 서머너, 스케인글로브가 개발한 모바일 전략 RPG
[데일리한국 황대영 기자]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는 스케인글로브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전략 RPG '다크 서머너즈'의 정식 타이틀명을 '퍼스트 서머너'로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퍼스트 서머너는 스케인글로브가 선보이는 모바일 최신작으로, 지난 2월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진행한 바 있다.

라인게임즈에 따르면 다양한 개성을 갖춘 몬스터 소환 및 전략 기반의 게임 특성을 국내외 유저들에게 보다 명확히 전달할 수 있도록 정식 타이틀명을 퍼스트 서머너로 확정짓고 오는 6월, 정식서비스를 위한 사전예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타이틀명 변경에 맞춰 새롭게 오픈하는 공식카페를 통해 '뱀의 전장' 및 '무한의 혼돈' 등 게임 내 콘텐츠에 대한 추가 개발 진행 상황이 담긴 개발자 노트를 공개하는 등 다양한 게임 정보를 순차적으로 안내할 방침이다.

한편 퍼스트 서머너는 지난 테스트를 통해 진행한 유저 설문조사에서 참여자 중 90% 이상이 '꼭 다시 플레이하고 싶은 게임'으로 응답할 만큼 독창적인 세로 화면 기반의 수동 조작과 몬스터 소환을 활용한 박진감 넘치는 전투 및 전략 등이 가장 큰 특징이다.

기자소개 황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7 12:21:18 수정시간 : 2019/05/17 12:21:18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