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러스티드 리뷰, QLED 8K에 ‘적극 추천’ 등급 부여
  • 사진=삼성전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전자는 2019년형 QLED TV가 영국·독일 등 유럽 전역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영국의 권위있는 제품 평가 전문지 트러스티드 리뷰(Trusted Review)는 최근 삼성 QLED 8K TV(82Q950R)에 적극 추천(Highly Recommended) 등급을 부여했다. 이 매체는 “8K 해상도에 놀라운 밝기와 명암비, 색 표현력이 더해져 지금껏 본적 없는 최고의 초대형TV"라고 언급했다.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도 QLED 8K TV가 △저화질 영상을 8K 수준 고화질로 변환해주는 퀀텀 프로세서 AI를 채택해 △초대형 화면에서도 빛 번짐 현상이 거의 없으며 △시야각에 상관없이 초고화질을 구현하는데 놀라움을 표시했다. “전에 없던 최고의 QLED TV”로 평가했다.

삼성의 QLED 4K에 대해서도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독일의 유력 영상·음향기기 전문 매체들은 연이어 삼성QLED 4K TV(65Q90R)를 ‘역대 최고’ 제품으로 선정했다.

비디오(Video)지는 4월호에서 이 제품에 역대 최고점인 946점을 부여했다. 이는 2018년형 QLED TV가 기록한 최고점 937점을 자체 경신한 것이며, 3년 연속 1위에 올랐다.

독일의 AV 제품 평가 전문지인 하임키노(Heimkino)는 최근에 발간된 5/6월호에서 삼성 QLED 4K TV를 △최고 제품(Best Product) △혁신(Innovation) △레퍼런스 클래스(Reference Class) 등 3개 부문 어워드를 석권한 ‘걸작(Masterpiece)’이라고 극찬했다.

추종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QLED TV 신제품이 권위 있는 평가 매체들로부터 역대 최고점을 기록하며 탁월한 제품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많은 소비자들이 QLED TV가 제공하는 화질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7 09:24:43 수정시간 : 2019/04/17 09:24:43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