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까지 모집…직영점서 통신서비스 컨설팅 업무 수행
4시간·6시간 근무…시간대별 총 9가지 유형 중 선택 가능
  •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LG유플러스가 경력이 단절된 여성을 대상으로 '시간선택제' 공개 채용을 실시한다.

LG유플러스는 결혼·출산·육아 등을 이유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는 '시간선택제' 영업전문인재를 인원 제한 없이 공개 채용한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18일까지 LG유플러스 채용 사이트를 통해 지원자를 모집하고 서류전형, 면접 등을 거쳐 내년 1월 입사하게 된다.

입사자는 전국 LG유플러스 직영점의 영업인재로 통신 서비스 컨설팅 및 판매, 고객응대 등 업무를 수행한다.

시간선택제 영업전문인재는 가사 활동 시간을 고려해 4시간 또는 6시간 근무 선택이 가능하다. 4시간 근무 유형은 4가지 시간대, 6시간 근무 유형은 5가지 시간대 중 원하는 출·퇴근 시간을 선택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올해 처음 도입한 경력단절 여성에 대한 특별 채용을 향후 정례화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정철 PS인사/지원담당은 "시간선택제 영업전문인재는 가정과 일 모두에 충실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입사한 여성인재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일에 대한 꿈을 가진 경력단절 여성이라면 이번 기회를 활용해 다시 도전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11 09:00:12 수정시간 : 2018/11/11 09:00:12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