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왼쪽부터)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김도연 본부장, 위니아딤채 김혁표 대표, 자녀안심재단 이충호 이사장, 법무부 보호정책과 정소연 과장. 사진=대유위니아그룹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대유위니아그룹은 지난 8일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대유타워에서 ‘2021년 꿈드림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자녀안심하고 학교보내기운동 국민재단’(자녀안심재단)에서 진행하는 ‘학교 밖 청소년 대학입학 장학금 지원’ 사업의 일환이다. 고졸 검정고시에 합격한 학교 밖 청소년들 중 올해 대학 입학을 앞둔 청소년을 대상으로 장학금이 지원된다.

대유위니아그룹은 여러 장학재단 및 지자체에서 진행하는 장학사업 대부분이 재학생 위주로 진행돼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점을 고려해 이번 후원을 결정했다.

이번 2021년 꿈드림 장학금 전달식을 통해 대학입학을 앞둔 29명의 청소년들에게는 대학입학 등록금 또는 교재비 등의 명목으로 총 5천 만원의 장학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대유위니아그룹의 계열사인 위니아딤채의 김혁표 대표이사, 자녀안심재단 이충호 이사장, 법무부 보호정책과 정소연 과장,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김도연 본부장, 자녀안심재단 이우권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김혁표 위니아딤채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그룹차원에서 소외된 취약계층 청소년들이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참여해 우리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청소년들에게 희망을 심어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9 15:00:30 수정시간 : 2021/03/09 15:00:3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