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산업일반
  • SK그룹, 21∼23일 제주에서 CEO 세미나…코로나 시대 성장 고민
  • 기자장정우 기자 jjw@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10.18 22:30
  • 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SK그룹 제공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SK그룹 주요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제주도에 모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바뀐 경영 환경에 맞는 지속 성장 방안을 토의한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SK그룹 연례행사인 ‘CEO 세미나’가 오는 21∼23일 제주 디아넥스호텔에서 열린다. 이번 세미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함께 진행된다.

세미나에는 최태원 회장,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등 총수 일가를 비롯해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와 주요 계열사 CEO 등 최고경영진 30여명이 오프라인 참석할 예정이다. 나머지 임원들은 온라인을 통해 세미나에 함께 한다.

SK그룹은 매년 CEO 세미나를 열고 그해 경영 성과를 점검하며 다음 해 경영 전략을 논의하고 있다. '파이낸셜스토리 구체화 방안'을 주제로 열리는 올해 세미나는 코로나 국면에서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최 회장은 세미나 마지막 날 폐막 연설을 통해 내년도 경영 방향을 제시할 전망이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8 22:30:10 수정시간 : 2020/10/18 22:3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