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 조감도. 자료=두산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두산건설은 오는 7일 인천 지역에 공급하는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는 인천 부평구 산곡동 52-11번지 일원 산곡4구역을 재개발해 들어선다.

이 단지는 지하 4층~최고 26층, 총 10개동, 79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 가운데 507가구(전용 49~84㎡)가 일반에 분양된다.

단지와 도보거리에 지하철7호선 연장선 구간 산곡역(예정)이 신설된다. 향후 산곡역(예정)을 이용하면 서울 강남권까지 환승 없이 한번에 이동할 수 있다.

GTX-B노선 환승역(예정)으로 개발되는 부평역(경인선·인천도시철도 1호선)도 이용할 수 있다. 이 노선은 송도국제도시부터 시작해 부평과 여의도·용산·서울역·청량리 등 서울 주요도심을 거쳐 남양주 마석까지 연결된다.

롯데마트(부평점)와 롯데하이마트(산곡점), CGV(부평점), 인천 북구도서관, 인천삼산 월드체육관 등 주변 생활편의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단지 바로 남단에는 마곡초·산곡북초가 있으며 청천중학교도 도보 거리에 있다. 인천의 명문고인 세일고와 명신여고, 인천외고 등도 통학할 수 있으며, 청천학원가도 근거리에 위치한다.

원적산과 장수산이 단지를 둘러싸고 있으며 인천 나비공원과 원적산공원, 원적산 체육공원, 뫼골놀이공원 등도 가까워 산책을 즐길 수 있다.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는 지상에 주차 없는 공원형 단지로 설계된다. 아이들을 위한 테마형 놀이공간(4개소), 체력단련시설을 갖춘 운동공간 및 커뮤니티 광장도 조성된다.

다양한 디지털 기술도 반영된다. 홈네트워크 월패드를 통해서는 △방문자 확인 △공동현관 문 열림 △외부제어 가능 △승강기 호출 △세대내 화상통화 △자기차량 도착알림 등이 가능하다. 또 검침원의 세대 방문 없이 전기·수도·가스 등의 사용량을 원격 검침할 수 있는 시스템을 적용해 프라이버시를 보장한다.

세대 내부에는 초 미세먼지 및 실내공기질 체크가 가능하며 쾌적한 실내환경을 유지할 수 있는 ‘청정 환기 시스템’이 유상 옵션으로 제공된다. 전열교환 환기는 물론 초 미세먼지를 4단계를 걸쳐 제거하는 시스템이며, 에어 룸 콘트롤러를 이용해 상황에 맞게 작동 모드를 설정할 수 있다.

인천시는 비조정대상지역에 속하는 만큼 청약자격과 대출자격요건이 까다롭지 않다. 분양권 전매제한기간이 6개월로 짧고 중도금 대출도 비교적 자유롭다. 또, 유주택자도 일정 자격요건만 갖추면 1순위 청약이 가능한데다가 재당첨 제한 규정도 없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부천시 상동 529-42번지 일원에 마련된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11:20:38 수정시간 : 2019/12/04 11:20:38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