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S건설 '과천자이' 견본주택. 사진=GS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GS건설이 분양 중인 과천자이가 1순위 청약에서 7781명이 청약해 과천지역 역대 최다 1순위 청약 기록과 함께 11.5대 1의 평균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마감됐다.

이 단지는 지난 21일 진행한 특별공급 청약에서도 전체물량 총 107가구 모집에 585명이 청약해 과천지역 역대 최고 경쟁률(특별공급)인 5.5대 1을 기록한 바 있다.

24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22~23일 양일간 1순위 당해지역과 기타지역 청약을 접수한 과천자이는 특별공급을 제외한 일반 분양 676가구 모집에 총 7781명이 청약해 평균경쟁률 11.5대 1을 기록했다.

최고경쟁률은 전용면적 99㎡B타입에서 나왔다. 7가구 모집에 360건이 접수돼 51.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이어 전용면적 99㎡B형은 51.4 대 1, 59㎡H형 38.7대 1, 59㎡I형 29대 1, 59㎡E형 17.4대 1, 59㎡F형 16.8대 1, 112㎡B형 16.7대 1, 59㎡G형 16.5대1, 74㎡B형 14.6대1, 59㎡C형 11.6대1, 74㎡형D 10.3대1, 74㎡C형 9.9대1, 84㎡B형은 9.7 대 1, 74㎡B형 7.8대 1, 59㎡A형 7.1대 1, 125㎡B형 5.9대 1, 59㎡B형 3.7대 1, 59㎡D형 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7개 타입 모두 마감됐다.

과천자이 향후 일정은 30일에 당첨자를 발표하고, 6월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임종승 GS건설 과천자이 분양소장은 “준강남권이라 불리는 과천 지역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국내 최고 인기 아파트 브랜드인 자이의 분양을 기다려온 많은 수요자들의 관심이 청약 결과로 나타났다”며 “특별공급과 1순위 접수 결과를 통해 많은 수요자들이 관심을 갖고 있는 것을 확인한 만큼, 내 집 마련을 원하는 수요자들의 최종 계약까지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과천자이는 전체 2099가구, 최고 35층, 27개동으로 조성되며 이 가운데 일반분양 물량은 783가구다. 선호도 높은 전용 59m², 74m², 84m² 위주로 공급되며 전용 99m², 112m², 125m²의 대형 평형도 일부 공급된다. 전용면적별로는 △59m² 515가구 △74m² 94가구 △84m² 109가구 △99m² 7가구 △112m² 31가구 △125m² 27가구로 구성됐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과천시 별양동에 위치한다. 입주예정일은 2021년 11월이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24 18:51:56 수정시간 : 2019/05/24 18:51:5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