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글로비스는 지난 14일 서울 금천구청에서 ‘독거노인 추석 선물세트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현대글로비스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종합물류유통기업 현대글로비스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서울 금천구의 독거노인들을 찾았다.

현대글로비스는 지난 14일 금천구청에서 ‘독거노인 추석 선물세트 전달식’을 갖고, 대상가정에 물품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선물세트는 즉석 밥과 국, 참치 통조림, 조미 김, 식용유, 한과, 두유 등으로 구성됐다.

현대글로비스는 매년 명절마다 독거노인들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는 지원 대상가구를 150여개에서 500개로 확대했다.

이태종 현대글로비스 홍보실장은 “추석을 앞두고 독거노인들이 사회의 온정을 느끼길 바라는 마음에서 선물을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찾아 지원하고 대상도 더욱 확대해 사회적 책임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2:06:17 수정시간 : 2018/09/16 12:06:17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