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ICT > 에너지
  • 지역난방공사,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 기업에 4년 연속 선정
  • 기자이창훈 기자 lch@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4.25 17:49
  • 김진홍 한국지역난방공사 운영안전본부장(가운데)이 24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18년 CDP(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기후변화 대응·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이하 한난)가 24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18년 CDP(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기후변화 대응·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기후변화 대응 성과를 인정받아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에 4년 연속 선정됐다.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는 전 세계 90여개 국가의 주요 상장 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물, 산림 자원 등의 환경 이슈 대응 관련 경영 정보를 평가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로, 수집된 정보는 매년 보고서로 발간돼 전 세계 금융기관의 투자 지침서로 활용되고 있다.

최고 평가 등급을 달성한 기업에 수여되는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는 한난을 포함해 총 15개 기업이 선정됐다.

한난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온실가스 감축 사업 발굴 및 에너지 신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한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고효율·열병합 발전 기반의 친환경 에너지 공급을 통해 온실가스 등 대기오염 물질 배출 최소화를 추구해왔던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우리 공사는 지구를 생각하고 환경을 보전하는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친환경 경영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5 17:49:29 수정시간 : 2019/04/25 17:49:29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