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가스공사 전경.
[데일리한국 최승훈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2018년 10월 천연가스 판매량이 258만5000톤을 기록, 전년 동월 대비 37.9%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도시가스용 천연가스는 전년과의 추석연휴 일정 차이 등으로 공장 가동 일수가 늘어난 가운데 산업용 수요 증가로 전년 동월 107만톤 대비 27.4% 증가한 136만3000톤, 발전용 천연가스는 총발전량 증가 및 기저발전량 감소 등 영향으로 전년 동월 80만4000톤 대비 52.0% 오른 122만2000톤을 기록했다고 가스공사는 분석했다

특히, 발전용 판매량은 2017년 12월 이후 11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증가 추세를 보였다.

기자소개 최승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9 11:30:46 수정시간 : 2018/11/09 11:30:46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