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그래픽=국토교통부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오는 6월부터 8월까지 전국적으로 새 아파트 10만9000여가구가 입주한다.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6~8월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10만9039가구로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11만3000가구) 대비 3.5% 감소한 10만9039가구(조합 물량 포함)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5만8344가구(전년 동기 대비 10.1% 증가), 지방 5만695가구(15.5% 감소)가 각각 입주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 입주물량을 보면 6월 용인남사(6725가구), 광주오포(1601가구) 등 2만5831가구, 7월 파주운정(2998가구), 화성동탄2(2813가구) 등 1만8582가구, 8월 화성동탄2(1909가구), 하남미사(1632가구) 등 1만3931가구가 집들이를 할 예정이다.

지방은 6월 강원원주(1243가구), 부산명지(1201가구) 등 1만7548가구, 7월 대전판암(1565가구), 충북혁신(1345가구) 등 1만1793가구, 8월 청주오창(2500가구), 세종시(1905가구) 등 2만1354가구가 입주한다.

주택 규모별로는 전용면적 60㎡이하 2만9038가구, 60~85㎡ 6만9115가구, 85㎡초과 1만886가구다.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0%를 차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23 15:20:31 수정시간 : 2018/05/23 15:20:3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