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성능·외관 등 180가지 항목 통과한 차량 판매
  • 지난 13일 인증 중고차 관련 업무 협약식을 맺은 신진욱(왼쪽) ㈜코오롱오토모티브 딜러대표와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코오롱오토모티브와 손잡았다. 볼보의 인증중고차를 많은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서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 13일 셀렉트(SELEKT) 경기 김포 전시장에서 ㈜코오롱오토모티브와 국내 인증 중고차 사업에 대한 업무 협약식을 갖고, 국내 최초 자사의 중고차 전시장을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전시장은 김포 카스퀘어(국민차매매단지) 3층에 있으며, 규모는 1302㎡다. 이곳엔 볼보자동차 인증중고차 프로그램인 ‘볼보 셀렉트’로 선별된 차량 50대가 전시돼 있다.

이들 차량은 최초 등록일로부터 6년 또는 주행거리 12만㎞ 미만(선도래 기준)으로, 볼보자동차 공식 서비스센터의 테크니션이 실시한 180가지 항목의 기술 및 품질 검사를 통과했다. 정비·수리 내역 등 인증 중고차에 대한 정보는 요청 시 받을 수 있다.

  • 볼보 셀렉트 경기 김포 전시장 내부.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자사의 공식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을 위해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모든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에겐 최대 1년 또는 2만㎞의 보증 기간(선도래 기준)을 준다. 이에 따라 딜러사는 엔진 동력계를 포함, 주요 부품에 대한 책임 보증 수리를 해야 한다.

또한 출고 후 7일 또는 주행거리 700㎞ 이내의 차량에서 구조적인 결함이 발생하거나 주행 중 이상 현상이 나타난 경우엔 차량 금액을 전액을 환불해주는 정책도 시행한다. 단, 사고 발생 차량이나 임의로 튜닝 등을 한 경우엔 환불할 수 없다.

이 밖에 볼보자동차코리아는 배터리 충전, 타이어 교체, 비상 급유 필요 등 차량운행 불가 등의 문제가 발생했을 때 이를 신속하게 해결해주는 24시간 긴급 출동 및 차량 무상 견인 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최초 등록일로부터 3년 또는 주행거리 6만㎞ (선도래 기준) 미만의 차량은 무상 제공되며, 전국 공통 24시간 365일 운영된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 셀렉트 인증중고차 사업을 시행함으로써 보다 많은 고객이 볼보의 인증 중고차를 더욱 쉽게 접하고, 믿고 구매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브랜드 가치 향상은 물론, 고객 만족도 극대화를 위해 안전과 성능을 보장하는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4 15:47:51 수정시간 : 2018/03/14 15:47:5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