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인천시 서구 가정어린이집 연합회는 19일 공사 내 홍보관과 메타세콰이어길에서 ‘2017 엄마와 함께하는 숲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삼숙·천성주 서구의원을 비롯해 어린이 500명, 학부모 300명, 교직원 200명 등 1000여명이 이번 행사에 참여해 자연의 소중함을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참여자들은 가족과 함께 메타세콰이어길(도깨비 촬영장소) 비료주기, 나무 이름표 달기 등의 활동을 통해 수목생장 촉진하고 SL공사가 제공하는 숲 해설, 보물찾기 등의 프로그램을 함께 즐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20 13:39:26 수정시간 : 2017/05/20 13:39:26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