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LH는 20일 공주시청에서 공주시와 건설기술 지원협력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박상우 LH 사장(오른쪽)과 오시덕 공주시장이 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H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공공건설공사의 안전 문화 증진과 살기좋은 도시 건설을 위해 공주시와 건설기술 지원협력 업무협약(MOU)을 지난 20일 공주시청에서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공공 건설공사에 대한 안전관리, 품질관리, 시공관리 등 건설기술 전 분야에 대해 LH와 공주시가 보유한 전문 기술자와 기술력 등을 상호 협력해 동반성장과 유기적인 협업체계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식에 참석한 박상우 LH 사장은 “LH는 지역성장의 동반자로서 지자체와 협력·협업관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다"며 "공주시와의 협력협약이 가치창조형 건설의 공익적 역할에 밑거름이 되는 협업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시덕 공주시장은 “지역발전을 위한 지자체와 공공기관의 유기적 기술협업 체계를 통해 '도약하는 희망도시, 함께하는 행복공주'를 위한 미래발전형 공익적 협업모델이 되도록 배전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LH는 협업을 필요로 하는 전국 지자체와의 지역사업 협력과 기술공유를 향후 확대해 국민을 위한 공공복리증진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2 01:15:27 수정시간 : 2017/04/22 01:15:27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