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문화
  • 포레스텔라 조민규 첫 솔로 앨범 ‘신세계’로 본격 활동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20.02.18 11:26
가수 조민규가 첫 솔로 싱글 앨범인 ‘신세계’를 들고 찾아왔다.

16일 공개된 첫 솔로 앨범은 테너로서 정통 클래식 무대를 넘어 크로스오버로 한 단게 도약하고자 하는 그의 의지가 담겨 있다. 디지털 음원으로 발매된 조민규의 이번 앨범엔 타이틀곡 ‘라야’와 더불어 ‘Be My Love’가 담겼다. 이 곡은 미국의 유명 성악가 마리오 란자이 히트곡을 리메이크한 곡이다.

  • 조민규의 첫 솔로 앨범 '신세계'
앨범명인 ‘신세계’는 조민규의 음악적 세계관이 담긴 공간을 보여주는 새로운 세계라는 의미다. 조민규는 음악을 통해 접했던 새로운 세계를 자신만의 개성으로 풀어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타이틀 곡인 ‘라야’는 화려하고 세련된 음색에 조민규의 섬세한 감정이 가미된 곡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특히 동양적 선율과 신세계로 들어가기 위해 ‘라야’ 주문을 외우는 모습도 담겨 있다. 히트곡 제조기로 불리는 작곡팀 ‘버터플라이’가 작곡했고 조민규가 작사에 참여했다.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의 리더인 조민규는 JTBC 팬텀싱어 시즌2에서 팀을 우승으로 이끈 주역이다. 그는 지난해 말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그룹 활동은 물론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나섰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8 11:26:57 수정시간 : 2020/02/19 15:33:35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