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은행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순천시청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과 허석 순천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순천시 ‘다같이 김-치-!’ 김장나눔 행사에 1000만원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다같이 김-치-!’ 김장나눔 행사는 순천형 권분 운동의 7번째 나눔활동으로, 순천시는 이 운동을 통해 마스크와 생필품 등을 지역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권분(勸分)'은 조선시대 흉년이 들면 관청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부유층에게 재물 나누기를 권했던 미풍양속으로, 순천시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과 함께 서로 나누고 돌보는 ‘순천형 권분 시민운동’으로 확산되고 있다.

이날 전달된 기부금은 순천 지역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온정을 전하는 뜻깊은 김장 나눔 사업에 김장 재료비 등으로 쓰여질 예정이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전남·광주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의 곳곳에 따뜻한 온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며, 앞으로도 지역밀착경영을 통해 ‘지역민과 동행, 지역과 상생’의 가치를 실천하며 100년 은행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지난해 12월, 순천시 마스크 권분 운동에 동참해 순천시청에 마스크 3만개를 전달한 바 있다. 전달된 마스크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로 구입 비용에 부담을 갖는 순천시민과 순천시의 주요 관광지 및 공공장소, 대중교통시설 등에 비치하여 지역 내 감염 확산 방지에 사용되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09:40:21 수정시간 : 2021/11/26 09:4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