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기철 동구청장이 21일 지자체, 학부모, 교육기관 등 관계자들과 함께 교육발전협의체 중등실무분과 간담회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동구청 제공
[대구=데일리한국 이유근 기자]배기철 대구 동구청장은 “학부모 및 교육기관 등과 면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지역 주민들이 만족하는 행복한 교육도시 동구를 만들어 가겠다"고 21일 개최된 교육발전협의체 중등실무분과 간담회에서 밝혔다.

이날 동구청 회의실에서 열린 회의에는 ‘교육경비지원 사업 확대 및 개선’, ‘자유학년제에따른 진로 프로그램 확대’ 등 기초 학력이 중요한 중학교 학생들에 대한 교육지원 방안과 향후 교육지원사업의 운영 방안에 대해 논의됐다.

지방자치단체, 학부모, 교육기관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동구청은 다음 달 고등실무분과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각 실무분과에서 나온 안건을 토대로 교육발전협의체 회의를 개최해 더 나은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이유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4:07:11 수정시간 : 2021/07/22 14:07:1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