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성남시
[성남(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경기 성남시는 도내 최초 맞춤형 '장난감 대여 택배서비스'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3월 성남시청 장난감도서관을 시범운영한 뒤 4월부터 지역 9개 지점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해당 서비스는 장난감도서관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대여 신청은 매월 첫째 주 3일간 성남시 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각 지점별 10가정씩 선착순으로 선정한다.

아이사랑놀이터 직원과 유선 상담을 거쳐 소형 장난감 3점을 선택하고, 택배비용을 입금하면 가정으로 배송된다.

장난감은 최대 3주까지 사용 가능하다. 반납은 대여한 지점에 설치된 무인 반납함을 이용하면 된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9 17:49:18 수정시간 : 2021/03/09 17:49: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