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 서구청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는 제33회 세계 금연의 날 `금연환경조성 우수사례 기관'에 서구보건소가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서구보건소는 유스퀘어 광장, 운천호수공원, 풍암호수공원 등 관내 주요 금연구역에서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비대면 금연클리닉 홍보, 금연 홍보물 배부, 금연상담과 같은 다양한 방식의 금연캠페인을 연중 추진했다.

또한 기아자동차, 서부경찰서 등 민·관 협의체를 구성하여 유기적인 업무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바탕으로 효과적인 금연환경을 조성하여 “쾌적한 금연환경을 위한 민관 협력 프로젝트”를 추진한 결과 금년도 금연환경조성 우수사례 기관에 선정됐다.

금연환경조성 우수사례 표창은 매년 지역적 특성과 여건을 활용하여 금연문화 조성에 기여한 기관에게 수여된다.

서구보건소 관계자는 “올해에는 보다 다각적인 금연환경 조성을 통해 담배연기 없는 서구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11:26:44 수정시간 : 2021/01/14 11:26:4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