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톨게이트와 순천 황전휴게소에서 차량 홍보
  • 고흥군 제공
[전남(고흥)=데일리한국 정수현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된 지역의 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고흥산 수산물(마른김)을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 홍보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사)한국마른김생산자연합회 고흥지회 주관으로 25일 고흥톨케이트와 순천시 황전휴게소에서 톨케이트(휴게소) 진입차량에 홍보품(마른김 1인당 30매)을 전달했다.

청정 고흥해역에서 채취된 김을 소비자에게 제공하고자 (사)한국마른김생산자연합회 고흥지회 회원 20여명이 참여하여 마른김을 포장 홍보했다.

작년 고흥군 마른김 생산실적은 마른김 가공공장 51개소, 생산량은 5만4640속, 145억9400만원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업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이번 드라이브 스루 홍보는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면서도 어가를 돕는데 큰 의미가 있으므로 많은 분들이 고흥산 마른김을 맛보시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수현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5 17:05:45 수정시간 : 2020/11/25 17:05:4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