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통해 후원금 전달
  • 방성빈 부산은행 경영전략그룹장(왼쪽)은 17일 부산은행 본점에서 여승수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장에게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부산은행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BNK부산은행은 17일 부산은행 본점에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와 후원금 전달식을 갖고 학교폭력 예방을 위해 500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제3회 학교폭력예방 스마트폰 영상제 사업에 지원된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산일보, 부산시교육청, 부산지방경찰청 공동 주최로 올해 3회째를 맞는 영상제는 긍정적인 언어문화 조성을 통한 학교폭력예방 감수성 증진을 목적으로 기획됐다.

‘어서와, 칭찬샤워는 처음이지?’라는 주제로 실시한 영상제에는 총 1964명의 참여로 225편의 영상이 접수됐다. 이날 심사결과 발표 후 다음달 7일 시상식이 열린다.

전달식에 참석한 방성빈 부산은행 경영전략그룹장은 “우리 사회가 학교폭력이 없는 안전하고 따뜻한 사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부산은행은 학교폭력 예방을 위해 많은 관심과 지원을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어린이 안전 옐로카드 지원 사업, 함께 걷는 등굣길 후원, 독립운동가 만화책 지원 사업 후원 등 다양한 교육 관련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5:47:01 수정시간 : 2020/09/17 15:47:01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