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트북·책 기증. 광산구제공
[데일리한국 방계홍 기자] LG이노텍 광주사업장(사장 정철동)이 지난 20일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광산구 행복드림종합사회복지관에 중고 노트북 22대와 400만원 상당의 도서를 전달했다.

정철동 LG이노텍 광주사업장 사장은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 취약 계층의 행복 마중물이 되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복지관 측은 정보접근성이 떨어지는 취약계층 정보교육서비스에 노투북을 활용하고, 기증도서는 도서관에 비치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방계홍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2 14:40:24 수정시간 : 2020/05/22 14:40:24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