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계곡 및 하천 복원지역(25개 시·군) 공동체, 주민자치 조직, 상인회 등 대상
  • 불법시설물이 철거된 계곡과 하천지역 그래픽=경기도 제공
[수원(경기)=데일리한국 하태호 기자] 경기도가 ‘청정계곡 공동체 제안공모 사업’에 참여할 공동체를 오는 20일까지 모집한다고 3일 밝혔디.

신청자격은 계곡 및 하천 불법 시설물을 철거한 25개 시군이다. 공동체 활동을 희망하는 모임 또는 마을공동체, 청정계곡 복원·유지 관리에 관심이 있는 주민모임 및 단체, 청정 계곡·하천 주변의 마을활성화를 위한 주민모임 및 단체 등이다.

공모 분야는 공동체협동경제 교육, 청정계곡 및 하천 복원.유지 활동, 하천 마을계획 수립, 마을계곡축제, 문화.예술 접목 활동 등이다. 도는 5개 이상의 마을공동체 모임을 선정하고, 선정된 공동체에는 최대 5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홍보인쇄비, 강사료, 임차료(회의 등), 소모성 물품구입비, 공연비, 체험비 등으로 마을공동체 활동 및 프로그램 운영 등의 경비로 사용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공동체는(단체.모임 등) 오는 20일까지 경기도마을공동체지원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서남권 도 소통협치국장은 “이번 사업은 청정계곡 및 하천 복원지역 마을공동체의 다양한 활동 및 프로그램을 지원해 마을공동체들의 주민자치 및 공동체경제 역량강화를 통한 건강한 공동체생태계 조성 및 지역사회 혁신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하태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3 10:55:28 수정시간 : 2020/04/03 10:55:28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