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목포시의회
[목포(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김휴환 목포시의회 의장이 사랑의 헌혈운동에 동참했다.

김 의장은 지난 19일 대한적십자사 헌혈의 집 유달센터를 직접 찾아 헌혈에 참여함으로써 혈액수급의 난국 극복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탰다. 혈액수급 비상은 최근 저출산, 노령화로 헌혈인구가 급감한 상황에서 설연휴, 겨울방학 등 감소시즌에 맞물린데다, 코로나19 여파로 외부활동이 줄고 감염에 대한 불안으로 헌혈 기피현상이 발생한데 따른 것이다.

김 의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전 세계적으로 어려움에 처한 시기일수록 이웃을 위한 사랑과 배려가 더 간절한 때”며 “혈액사정이 부족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헌혈에 동참하여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해나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그는 지난 21일 의장, 부의장, 각 상임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여한 의장단 회의에서 “시의회 차원에서도 헌혈운동에 적극 동참함으로써 생명과 사랑을 나누는 일에 앞장서자”고 말했다.

기자소개 방석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4 11:27:08 수정시간 : 2020/02/24 11:27:08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