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전남 영암군, 위생업소 지원 및 식품진흥기금 심의위원회 개최
  • 기자방석정 기자 tjrwjd7908@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2.14 15:40
입식테이블 설치 등 이용객 편의 도모
  • 사진제공=영암군
[영암(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 전남 영암군은 지난 13일 2020년 위생업소 시설개선 지원에 대한 위생업소 지원 심의위원회와 2019년도 식품진흥기금 결산 및 운용성과분석 보고를 위한 식품진흥기금 심의위원회를 가졌다.

첫 번째 개최된 위생업소 지원 심의위는 2020년 위생업소 시설개선사업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는 자리였다. 군은 지난 1월 위생업소 시설개선사업 지원 대상자를 신청받았다.

신청업소 중 심의대상에 선정된 업소는 12개 업소이며, 주요 사업은 노후 화장실과 개방형주방 시설개선, 입식테이블 교체 사업 등이다. 업소당 최대 지원보조금은 500만원이며, 50% 이상 자부담이 필요하다.

두 번째로 개최된 식품진흥기금위원회에서는 2019년 식품진흥기금 결산과 운용에 대한 성과분석보고를 마쳤다.

식품진흥기금 운용 성과로 위생업소의 음식문화개선을 위한 물품 및 시설개선사업,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활동비 지원 등 군민의 안전한 먹거리 제공에 크게 기여한 점이 주목받았다.

위원장인 손점식 영암부군수는 14일 “요즘 코로나19로 위생업소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는데 이번 시설개선 사업비 지원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방석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4 15:40:21 수정시간 : 2020/02/14 15:40:21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