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설 연휴는 동백전과 함께" 부산시, 지역화폐 홍보 캠페인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1.16 17:29
부산시 직원, 시민 대상 동백전 홍보
  • 부산시는 16일 오전 시청 로비에서 직원과 시민들에게 부산지역화폐 ‘동백전’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는 16일 시청 로비에서 직원과 시민들에게 부산지역화폐 ‘동백전’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동백전은 부산시가 지역자금의 역외 유출을 막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증대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12월 30일 발행했다.

행사에는 동백전 관련 주관부서인 소상공인지원담당관과 홍보 지원부서인 소통기획담당관 및 시 노조 간부 등 30여명의 직원들이 참석했다.

동백전 가입자는 지난 15일 기준 하루 3600명이나 된다. 지금까지 총 가입자 수는 3만3000명, 총 발행액 42억원이다.

시는 특히 설 명절을 앞두고 ‘명절 준비는 동백전으로’ 캠페인을 적극 진행하고 관계기관 MOU 체결, 대중교통 옥외광고, SNS 매체 및 TV광고 등 다양하고 광범위한 홍보를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 누구나 동백전 가입과 혜택을 누릴 수 있고, 지역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6 17:29:03 수정시간 : 2020/01/16 17:2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