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부산시, 지역에너지 계획 수립에 시민의견 담는다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1.15 12:13
21일 제6차 지역에너지계획 수립 시민공청회 개최
  • 부산시청사.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시가 지역에너지 계획 수립에 필요한 시민의견 수렴에 나섰다.

부산시는 21일 상수도사업본부실에서 시민, 시민단체, 기업, 산.학.연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차 지역에너지계획 수립 시민공청회’를 갖는다.

공청회는 시와 동양경제연구원 공동 주관으로 지역에너지계획수립에 대한 시민의견 반영을 위해 마련됐다. 회의는 개회, 주제발표, 패널토론, 자유토론 및 질의응답의 순으로 진행된다.

발표 주제는 정부의 에너지 기본계획에 부합하는 부산형 에너지 계획의 수립으로 이번 용역을 맡은 동양경제연구원의 이계헌 책임연구원이 맡는다.

패널토론은 손창식 신라학 신소재공학부 교수를 좌장으로 민은주 부산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최윤찬 부산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최인화 부산경남생태연구소 생명마당 기획실장, 황태규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센터장, 남정은 클린에너지산업과장 등 6명이 함께 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5 12:13:05 수정시간 : 2020/01/15 12:1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