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영암군
[영암(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 영암군은 지난 3일 신흥건조기 영암대리점 양명직 대표가 군청을 방문해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쌀 20kg 40포(2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쌀을 기탁한 신흥건조기 영암대리점 양명직 대표는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제도권 밖 소외계층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손점식 영암부군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늘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의 손길을 전해줘 감사하다. 기부자의 소중한 뜻에 따라 기부물품을 소외계층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방석정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17:40:22 수정시간 : 2019/12/04 17:44:28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