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부산혁신센터·부산대·부산외대, 기업-청년 희망이음 지원 업무협약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9.18 11:56
  •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지난 17일 지역기업-청년 희망이음 지원을 위해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와 부산외국어대학교 교수학습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부산혁신센터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지난 17일 지역기업-청년 희망이음 지원을 위해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와 부산외국어대학교 교수학습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대는 디자인랩 구축사업과 함께 메이커스 교육과 취·창업 교육을 연계해 추진한다. 부산외대는 글로컬 서비스 러닝 교과지원으로 지역문제 해결에 협력할 계획이다.

지역기업-청년 희망이음 지원 사업은 지역 중소기업의 인식개선과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 사업에는 지역기업 탐방, 희망이음 경진대회, 공모전, 미니컨벤션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조홍근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부산지역 청년들을 위한 지역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8 11:56:42 수정시간 : 2019/09/18 11:56:42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