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김해시, 청소년 사회적경제교육 전문가 양성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8.14 18:29
김해행복교육지원센터 마을교사 대상
  • 경남 김해시는 21일까지 김해행복교육지원센터 소속 마을교사 30여명을 대상으로 청소년 사회적경제교육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사진=김해시 제공
[김해(경남)=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경남 김해시는 21일까지 김해행복교육지원센터 소속 마을교사 30여명을 대상으로 청소년 사회적경제교육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김해시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에서 진행되는 이번 과정은 지난 ‘김해형 사회적경제 풀뿌리 교육프로그램 개발 용역’을 통해 개발된 초중급 사회적경제 워크북을 활용한다.

특히 청소년 교육에 새로운 트렌드로 주목받고 있는 액션러닝(팀학습), 게이미피케이션(게임요소 접목), 러닝 퍼실리테이션(함께 배우는 교수기법) 등의 기법을 활용한 교육과정으로 청소년교육 관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양성과정을 이수한 교육강사는 김해교육지원청 행복교육지구사업을 통해 관내 중학교로 파견돼 청소년에게 사회적경제와 공동체를 교육하는 ‘꿈꾸는 사회혁신가교실’을 운영한다.

올해 첫 참여 학교는 김해중앙여자중학교, 삼정중학교, 율하중학교, 한얼중학교 4개 학교와 5개 학급으로 이후 참여 학교 수를 점차 늘려나갈 방침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4 18:29:36 수정시간 : 2019/08/14 18:29:36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