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부산문화재단·문화회관, 지역 예술인 지원 강화 '맞손'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7.04 16:06
지역문화예술 증진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업무협약
  • 부산문화재단과 부산문화회관은 4일 부산문화재단 회의실에서 지역 문화예술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부산문화회관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부산문화재단과 부산문화회관은 4일 부산문화재단 회의실에서 지역 문화예술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 문화예술 공공기관으로 상호간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바탕으로 바람직한 지역 예술 생태계 지원을 체계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서에는 △지역 문화예술인 지원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 △양 기관이 추진하는 사업 및 활동에 대한 상호 홍보 및 지원 △시비 지원사업의 공연·전시 지원 범위 확대 협력 △지역 문화예술 증진을 위한 유무형 콘텐츠의 공동 기획·개발 추진 등의 내용이 담겼다.

향후 양 기관은 실무부서간의 지속적인 업무협의를 통해 특히 창작환경이 어려운 청년예술인 지원 등을 위해 실질적인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04 16:06:05 수정시간 : 2019/07/04 16:06:0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