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 40명 전원 취업 적극 지원
  • 경남 김해시는 22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김해시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에서 청년을 대상으로 취업지원 컨설팅을 실시한다. 사진=김해시 제공
[경남(김해)=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경남 김해시는 22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김해시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에서 청년을 대상으로 취업지원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달 전문위탁기관 도움넷비엠씨를 선정하고 참여자 모집을 거쳐 40명을 선발했다. 시는 참여자들을 밀착상담한 후 9월말까지 취업알선을 이어가는 등 원하는 곳에 취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교육은 하루 6~7시간으로 나흘간 진로·적성 검사, 구직전략 탐색, 채용트렌드 이해하기, 이미지·보이스 컨설팅, 이력서·자기소개서 작성 클리닉, 모의면접 등 집중 취업 컨설팅으로 진행된다.

또 과정 전반 설문조사와 간담회를 열어 참여자들의 의견을 내년 사업에 적극 반영, 취업지원 서비스의 청년 체감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이번 취업지원 컨설팅은 시가 지난해 하반기부터 참여하고 있는 행정안전부의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의 하나다.

올해는 김해취업발전소 운영, 전통시장 내 청년상인 키움가게 육성, 경남 스타트업 청년채용 연계 등 지난해 계속사업과 청년일자리 컨설팅, 김해 청년농부 육성, 경남 청년 장인 프로젝트 같은 신규사업 등 총 35억원 규모 10개 사업을 추진 중이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3 16:19:56 수정시간 : 2019/04/23 16:19:5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