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쿠팡(주), 대구국가산단에 초대형 물류센터 건립
  • 기자구교근기자 kkk120@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4.17 15:10
부지 7만8800㎡, 3100억원 투자로 ‘22년까지 2000명 신규고용 창출
  • 대구시와 대구도시공사는 17일 대구국가산업단지 지원시설용지 분양 대상자로 쿠팡(주)를 최종 선정했다. 사진(국가산단 지원시설용지 도면)=대구시 제공
[대구=데일리한국 구교근 기자] 대구시(시장 권영진)와 대구도시공사(사장 이종덕)는 17일 대구국가산업단지 지원시설용지 분양 대상자로 쿠팡(주)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대구시와 대구도시공사는 지난 3월 27일부터 4월 12일까지 해당부지에 대한 분양공고 및 신청접수를 진행했으며 입주심사를 거친 결과 쿠팡(주)을 최종 입주대상자로 결정했다.

사업계획서에서 밝힌 쿠팡의 투자계획은 총 3100억원을 투자해 7만8800㎡(2만3837평)부지에 연면적 27만5800㎡ 규모의 최첨단 물류센터를 지을 예정이며 이에 따른 신규고용은 ’21년 1200명, ’22년 800명으로 총 2000명인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입주 및 분양계약 완료 이후 올해 하반기에 공사를 착공해 ’21년 상반기 안으로 물류센터 준공, ’21년 하반기부터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편, 해당용지와 관련해 대구시는 그동안 적합한 물류기업 유치를 위해 많은 노력을 했지만 산업시설용지에 대한 입주업종 제한으로 인해 진척을 이루지 못했다.

이에 대구시와 국토부는 첨단물류기업의 탄력적 입주여건을 제공하고 산단내 입주기업의 물류활동을 지원하는 조건으로 지난해 12월 ‘산업입지정책심의회’를 통해 해당 부지를 산업시설용지에서 지원시설용지로 변경한바 있다.

기자소개 구교근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7 15:10:16 수정시간 : 2019/04/17 15:10:16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