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육아트·국화분재·사진전 등 다양한 전시회 진행
  • 김해시 민원실에 진행된 ‘다육아트와 캔 디자인’ 전시회. 사진=김해시 제공
[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경남 김해시는 민원실을 다양한 전시·이벤트 공간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김해시는 민원실을 활용해 9일까지 ‘다육아트와 캔 디자인’ 전시를 진행하고, 오는 13일부터 22일까지 ‘국화분재’를 전시한다.

향후 전시될 분재는 김해시 농업기술센터의 국화분재 교육생들의 작품으로, 가야테마파크에서 11일까지 전시되는 작품 중 50점이 민원실로 옮겨진다.

또 ‘김해의 어제와 오늘’ 사진전이 11월26일부터 12월28일까지 진행된다.

이 기간 전시되는 사진 60점은 정감어린 옛 시절을 추억하게 하고, 획기적으로 발전한 김해의 모습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김해시 관계자는 “작은 전시회지만 알차게 준비한 만큼 민원업무를 보러 오신 분들도 즐거운 마음으로 잠깐의 여유를 가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9 12:06:49 수정시간 : 2018/11/09 12:06:4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