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지역
  • 에어부산, 김해공항에 LCC 최초 공항 라운지 20일 오픈
  • 기자윤나리 기자 nryoo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9.16 19:07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터미널에 전용 에어부산 라운지 운영
  • 에어부산이 LCC(저비용항공사) 최초로 김해국제공항에 전용 라운지를 오픈한다. 사진=에어부산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에어부산이 LCC(저비용항공사) 최초로 김해국제공항에 전용 라운지를 오픈한다.

에어부산은 오는 20일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터미널 4번 게이트 3층에 204㎡ 면적의 전용 라운지인 ‘에어부산 라운지’를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에어부산 라운지는 약 65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이 라운지는 심플하고 실용적인 감성의 ‘스마트한 여행의 시작’을 콘셉트로 디자인됐다. 내부 공간은 최근 개별여행 및 가족여행, 혼행족이 늘고 있는 여행 추세에 따라 개인 독립공간과 가족 단위의 공간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또 국내 항공사 라운지 최초로 빈백(beanbag)이 비치된 좌식 구조의 오픈 공간도 마련했으며,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 및 무선 충전이 가능한 좌석도 비치해 출발 전 스마트 기기로 여행지 정보를 자유롭게 검색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각종 다과 및 샌드위치, 음료 등 다양한 식음료도 라운지에서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특히 부산의 지역 특산물인 어묵류와 기장 미역 수프도 제공된다.

에어부산 라운지는 에어부산의 부산 출발 국제선 앞좌석 구매 손님에 한해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향후 이용 가능 대상을 확대할 방침이다. 유아의 경우 무료 동반 입장도 가능하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9:07:59 수정시간 : 2018/09/16 19:07:59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