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뇨의학과 의사가 들려주는 필라테스 강좌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이대서울병원 비뇨의학과는 이달 24일 오후 3시 지하 2층 대강당에서 만성 골반통, 방광통증후군, 간질성 방광염, 과민성방광, 요실금 등 만성 방광 질환의 예방과 증상 완화를 위한 ‘방광튼튼 필라테스 강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필라테스는 마비 환자의 재활치료, 운동선수의 근력 강화 및 재활 치료에도 쓰이는 운동 치료 요법 중 하나로 자세 교정, 복근을 비롯한 코어 근육 강화 등에 효과가 있어 컴퓨터와 스마트 폰 등으로 자세가 비뚤어지고 만성 통증을 달고 사는 현대인들에게 적합한 운동으로 최근 각광받고 있다.

지난 7월에 이어 개최되는 이번 건강 강좌는 이대서울병원 비뇨의학과 윤하나 교수의 강의와 이경식 리앤리 필라테스 대표의 운동 시범으로 진행되며 50세 이상 방광 건강에 관심 있는 누구나 무료로 참가가 가능하다.

  • 이대서울병원 비뇨의학과 윤하나 교수. 사진=이대서울병원 제공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1 17:09:01 수정시간 : 2019/09/11 17:09:0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