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외부제공)
태풍 독수리는 베트남에서 태국, 라오스 방향으로 이동중이다.

제18호 태풍 탈림(talim)에 이어 제 19호 태풍 독수리가 가세했다.

태풍 독수리는 베트남에서 태국, 라오스 방향으로 이동중이다.

기상청은 태풍 독수리가 48시간 이내에 열대저압부로 약화돼 한반도에는 큰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으니 큰걱정은 안해도 될 듯하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중국 당국은 남중국해 해역에 또 다른 열대성 저기압이 제19호 태풍 '독수리'로 발전하면서 탈림과 함께 쌍태풍이 등장하자 잔뜩 긴장하는 추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6 18:24:29 수정시간 : 2017/09/16 18:24:29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