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위에 따라 카타플라스마, 플라스타 선택 가능
  • 유한양행 신제품 ‘안티푸라민 케토’ 제품 사진. 사진=유한양행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유한양행은 케토프로펜이 함유된 안티푸라민 케토를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안티푸라민은 유한양행의 첫 번째 자체 개발의약품이며 아직까지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대표적인 장수브랜드 제품으로 ‘안티푸라민 케토’는 케토프로펜 성분을 함유해 피부를 빠르게 통과하고 환부에 직접 진통 및 소염 작용해 통증의 원인인 염증을 감소시켜주는 제품이다.

안티푸라민 케토는 카타플라스마중 케토프로펜와 플라스타중 케토프로펜 두 가지 제형으로 출시됐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안티푸라민 케토 두 가지 제형 중 밀착력이 우수한 플라스타는 손목·무릎 등 관절부위와 같은 좁은 부위에 사용하기 적합하며 피부친화력이 우수한 카타플라스마는 어깨·허리·근육부위와 같이 넓은 부위에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도 안티푸라민 제품이 추억속의 오래된 브랜드가 아닌 친숙하고 역동적인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5 11:17:56 수정시간 : 2019/02/15 11:17:5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