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만호 무신사 대표(가운데)와 임직원이 사무실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머그컵과 텀블러 사용을 늘리는 고고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사진=무신사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무신사는 조만호 대표가 생활 속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환경 보호에 동참하는 ‘고고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24일 밝혔다.

고고챌린지는 환경부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시작한 탈(脫) 플라스틱 실천 운동이다. 일상 속에서 무심코 사용하는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하지 말아야 할 행동 한 가지와 실천할 행동 한 가지를 약속하고, 다음 주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 대표는 윤형석 배럴즈 대표의 지목을 받아 고고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했다. 조 대표와 무신사 임직원은 사무실을 포함해 업무 공간에서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을 줄이고, 머그컵과 텀블러 사용을 늘리기로 약속했다.

이와 함께 택배 상자와 비닐 포장재를 환경 친화 소재로 대체하는 등 친환경 행보를 위한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또한 무신사 스토어 회원을 대상으로 리사이클링 브랜드와 상품을 소개하는 기회를 마련해 환경 보호에 앞장서는 브랜드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조만호 대표는 무신사의 바톤을 이을 고고챌린지 다음 참여 주자로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와 이승건 토스 대표이사를 지목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4 14:14:53 수정시간 : 2021/02/24 14:14:5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