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라호텔 서울 전경. 사진=호텔신라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호텔신라는 지난 2분기 634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고 31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523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61.4% 감소했다. 순손실은 677억원으로 적자로 돌아섰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31 16:58:55 수정시간 : 2020/07/31 16:58: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