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의약품안전처 및 다수의 제약사에서 제제연구 업무 특화 수행
  • 박윤상 유유제약 중앙연구소장. 사진=유유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유유제약은 식품의약품안전처 및 다수의 제약사에서 제제연구 업무를 수행한 박윤상 중앙연구소장을 신규 영입했다고 27일 밝혔다.

박윤상 연구소장은 성균관대 약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와 원광대 약학대학원을 거쳐 충북대 약학대학원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박 소장은 경동제약, 한올바이오파마를 거쳐 식품의약품안전처 약효동등성과 및 의약품정책과에서 의약품 인·허가 심사와 정책 수립 업무를 수행했으며 이후 신일제약 제제연구실장을 역임했다.

특히 박 소장은 개량신약 및 퍼스트제네릭 발굴 및 개발, 우선판매권 획득 등 제제연구 분야에 특화된 연구개발을 주도한 바 있다.

박 소장은 "다수의 제약사와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축적한 다양한 연구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유유제약이 지속적으로 우수한 의약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09:09:44 수정시간 : 2020/03/27 09:09:44
센스 추석선물